UPDATED. 2020-12-04 17:57 (금)
고삼초,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 열어
상태바
고삼초,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 열어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0.11.18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삼초,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 열어. /사진=안성교육지원청 제공
고삼초,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 열어. /사진=안성교육지원청 제공

안성 고삼초등학교(교장 허보헌)는 지난 17일 3~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를 개최했다.

학기초에 학생들의 희망을 받아 조직한‘드론핏’동아리는 드론피트니스의 줄임말로 드론 조작과 체육 활동을 병행한다. 동아리 활동을 통해서 학생들은 드론을 자유롭게 조종하고 각종 체육 활동을 통해 건강한 몸을 만들 수 있었다. 

1년간의 동아리 활동의 성과를 알리고자 학생들이 직접 드론레이싱 대회를 제안하였고 학생들이 인터넷을 통해 조사하고 수집한 드론레이싱 대회 관련 자료를 바탕으로 직접 규칙을 만들고 장애물 구간을 계획하였다. 그리고 학교에서는 학생들이 요청한 장애물을 구입하여 드론레이싱을 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게 되었다. 

대회는 개인별로 총 2회에 걸쳐서 드론레이싱을 한 후 그 중 더 좋은 기록을 가지고 참가한 학생들끼리 겨루도록 하였다. 자신의 순서를 기다리는 학생의 표정에는 긴장감이 역력한 가운데, 드론을 조작하는 학생들의 얼굴 표정은 우승을 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가 가득차 보였다.

드론레이싱 대회를 기획한 허보헌 교장은 “학생들이 자유롭게 드론을 날리며 다양한 미션을 수행할 수 있어서 드론 조작에 대한 자신감을 키우고 성공 경험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라고 했다.

드론레이싱 대회를 열었다는 소식을 접한 학부모님께서는 “다른 학교들이 코로나19로 일부 원격수업이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 속에서도 본교에서는 학생들에게 드론과 같은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어 학교를 더욱더 신뢰하며 응원하게 된다.”고 전했다.

드론레이싱 대회에 참가한 한 학생은 “대회를 보러온 많은 학생들로 인해서 긴장이 많이 되었지만, 실수하지 않고 끝까지 완주만 하자는 생각으로 마음을 비우니 기록이 잘 나와서 정말 기분이 좋다.”라고 했다.

한편 제1회 고삼 드론레이싱 대회는 6학년 최승우 학생이 1위, 5학년 윤세원 학생이 2위, 4학년 엄태규 학생이 3위를 차지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고삼초 관계자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드론레이싱 대회뿐만 아니라 또 다른 생생한 체험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성시농업기술센터, 농민의 가슴에 비수를 꽃다!
  • 코로나19 ‘나몰라라’ 하는 안성교육지원청과 안성시청 교육체육과
  • 안성시 35번째 확진자 1명 동선공개...평택서 공도읍 거주자 1명 양성판정
  • 안성시, 안성천 일원에 야간조명 설치
  • 김보라 안성시장 선거법 위반 관련 첫 공판서 혐의 부인
  • 이규민 의원, ‘선거법 위반’ 첫 재판서 혐의 부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