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3 16:46 (수)
안성시,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 참가
상태바
안성시,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 참가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0.09.1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에 참석중인 김보라 시장. /사진=안성시 제공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에 참석중인 김보라 시장.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는 10일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번 출범식은 「2020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의 일환으로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와 안성시(시장 김보라)을 비롯한 48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했다.

「2020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는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연구원,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기본소득한국네트워크, 킨텍스가 주관하여 9월 10일부터 11일까지 2일간 기본소득 박람회 홈페이지(https://basicincomefair.gg.go.kr)를 통해 비대면 온라인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본소득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조건 없이 일정 금액을 지급하는 소득으로, 재산의 많고 적음이나 근로 여부에 관계없이 모든 사회구성원에게 생활을 충분히 보장하는 수준의 소득을 무조건적으로 지급하는 것이다.

이에, 기본소득 정책도입의 필요성과 기본소득 정책의 공론화 및 대중화 취지에 공감하는 전국의 지방정부들이 협력하여 지속가능하고 새로운 대안사회의 길을 열어나가기 위해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가 구성됐다.

협의회는 기본소득 정책도입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국가 차원에서 기본소득 정책을 현실화할 수 있는 방안 마련, 기본소득 재원 마련, 기본소득 법률 제정 및 제도화 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박람회 홈페이지의 축하영상을 통해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전 세계는 변화의 기로에 서 있으며, 이로 인한 사회 양극과 현상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어 기존 경제정책과 복지모델에 변화가 필요한 시점으로, 기본소득이 포스트 코로나와 4차 산업혁명을 준비하는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며, “경기도와 대한민국이 기본소득 분야에서 눈부신 퍼스트 무버(first mover)로 우뚝 서길 바란다”고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기본소득 박람회 온라인 전시관은 ▲기본소득 아이디어의 시대적 흐름을 살펴볼 수 있는 ‘기본소득 역사관’ ▲기본소득의 개념과 정책의 전반적인 내용에 관한 콘텐츠를 살펴볼 수 있는 ‘기본소득 주제관’, ▲경기도뿐만 아니라 국내외 지역화폐 정책을 살펴볼 수 있는 ‘지역화폐관’ ▲도민 참여형 공모전을 통해 콘텐츠가 구성된 ‘기본소득 영화 상영관’ ▲‘기본소득 아이디어 공모전시관’, ▲‘캘리그라피 작품관’ 등 총 17개 전시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스타필드 안성, 10월 7일 그랜드 오픈
  • 안성시청 2020. 09. 01 인사발령
  • 안성문화원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고발장 접수
  • 안성시 죽산면 제외한 모든 지역 ‘2020년 기존주택 매입’ 대상 지역 포함
  • 안성문화원장과 사무국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진정서 접수
  • 안성시, 의료계 2차 집단휴진 정상진료 의료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