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9 23:07 (화)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화려한 폐막식 공연으로 막내려
상태바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화려한 폐막식 공연으로 막내려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2.10.04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폐막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안성시 제공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폐막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대한민국 문화예술 대표축제인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의 마지막 날인 지난 3일 오후 7시에 안성맞춤랜드 메인무대에서 폐막식을 개최하며 4일간의 축제에 마침표를 찍었다.

오유경 아나운서와 국악인 남상일의 사회와 함께 화룡점정이라는 주제로 축제를 마무리하는 하이라이트로 다음 해를 기약하며 개막식에 소환한 바우덕이를 보내주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개막식에서 진도 북춤으로 바우덕이를 소환했던 윤명화 무용단의 창작무용 ‘향연’을 시작으로 정통 소리꾼인 국악인 남상일이 ‘장타령’, ‘낭만에 대하여’를 열창하며 바우덕이 축제가 이번이 끝이 아니며 내년에 또다시 만날 날을 고대하고 있음을 표현했다.

그리고 퓨전 국악그룹 AUX가 전통국악과 현대음악이 융합해 흥과 신명이 절로 나는 공연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마지막으로 지난 2002년 이후 20주년을 맞은 안성시립 남사당 풍물단이 나흘 동안 함께했던 바우덕이를 전송하면서 바우덕이를 통해 희망과 행복을 다시금 회복하고 신명나는 퍼포먼스로 폐막식의 피날레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김보라 시장
김보라 시장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위원장인 김보라 안성시장은 폐막식 공연을 시작하면서 “이번 축제를 자원봉사자 500여명과 공직자들이 함께 준비하면서 지역의 공동체 의식을 고양했고, 남사당 바우덕이라는 전통문화유산을 이어나가기 위한 우리 안성시의 저력을 보여주었다”며, “앞으로도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를 통해 지역이 화합하며, 우리의 전통을 후손에게 고스란히 전하는 것을 넘어서 현대화시키고 더 나아가 세계화시켜서 온 지구촌에 우리 한국 전통예술문화와 남사당 바우덕이를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9월 30일부터 나흘간 진행됐던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의 다양한 공연은 안성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삼정그린코아 더베스트 아파트 단지내 수능생 격려 선물 전달
  • 안성시해병대전우회, 국토청결 및 수중정화 환경 캠페인 실시
  • 안성시의회 조례특위, 의결36, 미상정6, 부결1 처리
  • [포토] 담소나누는 김보라 시장과 정토근 부의장
  • 공도초등학교 개교 100주년 기념행사 개최
  • 정천식 위원장, 시의회와 시민은 시장의 거수기가 아니다! 낙하산, 혈세낭비 우려 조례안은 받아들일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