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8:21 (목)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야간경관조명’ 11월 30일까지 지속 운영
상태바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야간경관조명’ 11월 30일까지 지속 운영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1.10.1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야간경관조명’ 지속 운영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야간경관조명’ 11월 30일까지 지속 운영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가 열흘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지난 10일 성공적으로 마무리된 가운데, 안성시는 축제 기간 중 안성의 밤을 밝혀준 야간경관을 다음달 30일까지 지속 운영한다고 전했다.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들의 힐링을 위해 마련한 야간경관은 대면으로 축제를 즐기지 못한 사람들에게 가족, 연인, 친구들과 추억 만들기에 좋은 장소로 각광을 받으며 입소문을 타고 안성뿐만 아니라 여러 지역에서 관광객들이 방문했다.

안성시는 일몰시간과 기온을 고려하여 10월은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운영하고 11월 1일부터 30일까지는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성맞춤랜드는 ‘빛의 마중길’, ‘빛노리 수변길’, ‘소원대박 터널길’ 3가지 테마로 운영되며, 고보 조명 및 레이저 은하수를 설치하여 방문객을 환영하는 환영의 꽃길과 축제 로고 등을 연출한 안성맞춤랜드 입구 진입로는 야간경관 운영시간에는 교통이 통제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안성천변과 내혜홀광장 그리고 공도 승두천에서도 각양각색의 빛의 산책로 및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포토존을 경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이규민 의원, '선거법 위반' 의원직 상실
  • 이상민 국민의힘 안성시당협 부위원장, 이규민 의원 대법원판결 논평 내놔
  •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랜선마켓’ 오픈식 가져
  • 안성시, 자전거 타기 편해진다...35km 자전거도로 정비
  • 2021 안성맞춤 바우덕이축제 자원봉사자들 참여로 '훈훈'
  •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