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8:21 (목)
안성시, 1천100억여 원의 하수처리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다!
상태바
안성시, 1천100억여 원의 하수처리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다!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1.10.1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1천100억여 원의 하수처리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다!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 1천100억여 원의 하수처리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다!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지역개발 수요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공공하수처리시설 주변사유지를 매입하여 하수처리시설, 분뇨처리시설, 가축분뇨처리시설 등을 재구성하여 2030년까지 1천100억여 원을 투자하는 마스터플랜을 수립하였다고 밝혔다.

안성시 대덕면 죽리 681-5번지에 위치한 안성 공공하수처리시설은 현재 총 부지면적 8만2395㎡에 1일 3만5220톤의 하수, 분뇨 및 가축분뇨를 처리하고 있는데, 오는 2024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1일 1만톤의 하수처리장증설을 완료하게 되면 향후 5천톤 증설, 유량조정조 등의 시설을 설치할 부지가 부족하게 된다. 

이에 현재 하수처리시설 인근 주민들이 매입을 요구하는 대덕면 죽리 652-2번지 외 18필지 약 3만9381㎡를 매입하여 노후 하수처리시설을 재구성함과 동시에 공원, 녹지, 체육시설 및 악취 저감 차폐시설도 조성할 계획이다.

안성시는 본 마스터플랜을 이행하려면 2030년까지 약 1천100억여 원의 예산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22년도에는 도시계획시설결정, 실시계획인가 등 인허가 비용으로 13억 1천만원을 편성할 예정이며, 2023년부터는 토지매입을 추진하고, 2025년도까지 부지조성을 완료한 후 2030년까지 공공하수처리시설 이전 등 세부사업을 연차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중장기적 대규모 프로젝트인 마스터플랜을 추진함에 있어 시민들의 충분한 의견수렴과 주변마을 악취에 대한 민원사항도 고려하여 최고의 공법을 선정하여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이규민 의원, '선거법 위반' 의원직 상실
  • 이상민 국민의힘 안성시당협 부위원장, 이규민 의원 대법원판결 논평 내놔
  •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랜선마켓’ 오픈식 가져
  • 안성시, 자전거 타기 편해진다...35km 자전거도로 정비
  • 2021 안성맞춤 바우덕이축제 자원봉사자들 참여로 '훈훈'
  •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