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8:21 (목)
안성시, 외국인 밀집지역에서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 운영
상태바
안성시, 외국인 밀집지역에서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 운영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1.10.12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30세 이상 내‧외국인 대상, 미등록외국인도 접종 가능
안성시, 외국인 밀집지역에서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 운영.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 외국인 밀집지역에서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 운영.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는 외국인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높이기 위해 경기도와 협업하여 외국인 밀집지역인 대덕면 내리에서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를 운영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찾아가는 코로나19 백신 버스’는 그동안 지속적인 홍보에도 불구하고 접종을 하지 못한 외국인의 접종률 향상을 위해 마련됐으며, 접종대상은 1991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인 만30세 이상 내‧외국인으로 미등록외국인(불법 체류자)도 임시관리번호를 현장에서 부여받은 후 바로 접종이 가능하다.

운영일시는 오는 16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낮 12시 ~ 오후 1시 점심시간 휴진)이며, 접종을 희망하는 외국인은 신분증(미등록외국인은 만료된 여권)을 지참하고 대덕면 25호 공원(대덕면 내리 707-3)에 마련된 백신 버스로 방문하여 접종받으면 된다. 사용될 백신은 한 번으로 접종이 완료되는 얀센 백신이다.

한편, 10월 11일 18시 기준 안성시 등록외국인의 1차 접종율은 86.0%이며, 4,008명이 접종을 완료하였으나 완료율은 37.1%에 그치고 있다. 또한, 미등록외국인은 임시관리번호 발급자 대비 48.9%가 접종을 완료했다.

정혜숙 안성시보건소장은 “안성시의 외국인 및 미등록외국인 백신 접종률 향상을 통해 단계적 일상 회복에 한걸음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직 접종을 완료하지 못한 외국인 근로자들이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사업주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이규민 의원, '선거법 위반' 의원직 상실
  • 이상민 국민의힘 안성시당협 부위원장, 이규민 의원 대법원판결 논평 내놔
  •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랜선마켓’ 오픈식 가져
  • 안성시, 자전거 타기 편해진다...35km 자전거도로 정비
  • 2021 안성맞춤 바우덕이축제 자원봉사자들 참여로 '훈훈'
  •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