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8:21 (목)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
상태바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1.10.08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그동안 수원, 성남 야탑역 방향 시외버스로 운행하던 버스노선을 오는 11일부터 직행좌석형 시내버스(빨간버스)로 전환하여 운행한다고 밝혔다. 

수원 노선 운행횟수는 14회에서 25회로 변경되며, 안성기준 첫차시간 05:30, 막차시간 22:10이다. 성남 노선 운행횟수는 6회에서 15회로 변경되며, 안성기준 첫차시간 05:30, 막차시간 22:10이다.
  
직행좌석형 시내버스가 운행됨에 따라 버스요금(당초 수원:5,700, 성남:6,000원)이 2,800원으로 저렴해지고 환승할인은 물론 알뜰교통카드도 이용이 가능하여 출·퇴근 시민과 대학생들의 대중교통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그동안 시외버스로 운행되던 버스노선을 직행좌석형 시내버스로 전환하여 버스요금이 2,800원으로 낮아짐은 물론 환승할인과 알뜰교통카드도 이용가능해졌다"며 버스 운행횟수도 수원은 14회에서 25회로, 성남은 6회에서 15회로 늘어 코로나19확산으로 버스운행이 감축되어 대중교통 이용에 큰 불편을 겪었던 시민 여러분께 기쁜 소식을 전할 수 있어 다행이다"라고 전했다.

안성시 교통정책과 관계자는 “그간 코로나19 확산으로 버스운행이 대폭 감축됨에 따라 시민들이 대중교통 이용에 큰 불편을 겪고 있어 이에 따른 민원사항을 해소하고자 수원, 성남시는 물론 운수업체와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우리시에 처음으로 직행좌석형 시내버스 운행이 가능하게 되었기에 앞으로도 시민들의 교통편의가 향상될 수 있는 다양한 대중교통 정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이규민 의원, '선거법 위반' 의원직 상실
  • 이상민 국민의힘 안성시당협 부위원장, 이규민 의원 대법원판결 논평 내놔
  • 2021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 ‘안성랜선마켓’ 오픈식 가져
  • 안성시, 자전거 타기 편해진다...35km 자전거도로 정비
  • 2021 안성맞춤 바우덕이축제 자원봉사자들 참여로 '훈훈'
  • 안성시, 11일부터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