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2 15:34 (수)
안성시, 특별방역관리주간 접객업소 방역수칙 위반 집중 단속
상태바
안성시, 특별방역관리주간 접객업소 방역수칙 위반 집중 단속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1.04.28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특별방역관리주간 접객업소 방역수칙 위반 집중 단속.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 특별방역관리주간 접객업소 방역수칙 위반 집중 단속. /사진=안성시 제공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세가 산발적 지역감염 형태로 발생되고 있는 가운데, 안성시는 오는 5월 2일까지를 특별방역관리주간으로 정하여 식품접객업소에 대한 방역수칙 위반여부를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다. 

안성시는 이번 주가 코로나19 확산세를 잡을 수 있는 엄중하고 중차대한 시기로 보고 관내 식당·카페 등을 위주로 집중 점검에 나서며, 5인 이상 집합금지 및 출입자 명부관리(안심콜 전화), 마스크 미착용 등 방역수칙 위반사항이 확인되는 경우 즉시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그 책임을 엄중하게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시에서는 방역수칙 점검 계획에 따라 안성경찰서와 합동으로 방역수칙 이행여부에 대해 점검해왔으며, 최근 전국적으로 800명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상황이 위중하기에 관내 식품 및 공중위생업소에 대한 집중단속 등 현장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지역사회 감염확산 차단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안성시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전국적으로 다양한 경로를 통해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되는 등 매우 위중한 상황이므로 영업자는 업소 소독, 안심콜 또는 출입자명부 작성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시민들께서는 외출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각종 모임을 자제하는 등 생활 속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안성시 제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
  • 도기동산성 긴급발굴조사 사업 선정, 1억원 교부
  • 안성시 최초 공설 장사시설 '안성시 추모공원' 개장
  • 농협 안성양곡유통센터 창고에서 화재...진화중
  • 황진택 시의원, 안성시자원봉사센터 채용비리 의혹제기
  • ‘제3차 경기도 도로건설계획’ 에 안성시 2개 노선 반영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