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08:20 (금)
서운면 새마을 남·여지도자, 마스크 쓰기 캠페인 실시
상태바
서운면 새마을 남·여지도자, 마스크 쓰기 캠페인 실시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0.10.15 0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운면 새마을 남·여지도자, 마스크 쓰기 캠페인 실시. /사진=안성시 제공
서운면 새마을 남·여지도자, 마스크 쓰기 캠페인 실시. /사진=안성시 제공

서운면새마을지회는 지난 13일 서운면사무소 및 버스터미널, 서운농협 일원에서 ‘마스크 쓰기 생활화 캠페인’을 실시했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가 높은 대중교통이나 집회, 취약계층이 많은 의료기관, 요양시설 등에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되고, 한달 간 계도기간을 거쳐 다음달 13일부턴 위반 시 관리·운영자는 300만원 이하, 이용자는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에 서운면 새마을 남·여지도자는 서운면 일대를 돌며 마스크 착용 의무화, 마스크 제대로 쓰기를 집중 홍보하였고, 망사형 마스크, 턱스크(마스크를 턱에 걸치는 행위)등은 자제해달라고 지역주민들에게 특히 강조했다.

이원섭 서운면장은 “전국 단위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에서 1단계로 조정함에 따라 방역이 자칫 느슨해질 수도 있다”며 “13일부터 대중교통, 의료기관 등에서 마스크착용이 의무화된 만큼, 지역주민들에게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의 방역수칙을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
  • 이규민 의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
  • [영상] 유튜버 슈퍼맨 민수! 푸시업 챌린지로 SNS에서 ‘영상화제’
  • 안성시가 행사를 할 때 보면 너무나 민간단체에 끌려 다닌다.
  • 안성시는 시장 포함해서 예산 정책위 담당관, 주무부서 다 머리 숙여 시민 여러분들에게 공개 사과해야 한다.
  • 이규민 의원, 3년간 온라인 짝퉁 판매 21만8천건 적발돼…가방이 32% 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