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22:37 (금)
안성-동탄 국가철도 유치서명, 3만 1천명 달성
상태바
안성-동탄 국가철도 유치서명, 3만 1천명 달성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0.10.07 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만명 목표 온·오프라인 서명운동 추진
이규민 의원, 민주당 안성지역위 “시민 열망 모아 반드시 실현”
이규민 의원. /사진=이규민 의원실 제공
이규민 의원. /사진=이규민 의원실 제공

안성-동탄 국가철도 범시민유치위원회(이하 안성시 유치위)가 10월 한 달을 수도권내륙선 유치를 위한 ‘안성시민 10만 서명운동 총력기간’으로 정하고, 목표 달성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안성-동탄 국가철도, 즉 수도권내륙선은 동탄에서 안성과 진천을 거쳐 청주공항까지 총연장 78.8Km, 사업비 2조 5천여억 원이 소요되는 대형 국책사업이다. 지난해 11월, 안성시민을 염원을 모아 철도유치위가 발족했고, 현재 더불어민주당 안성시 이규민 국회의원이 상임대표로 있다.  

지난해 안성시와 진천군, 청주시는 수도권내륙선 유치를 위해 공동으로 비용을 부담, 용역을 추진했다. 현재 한국교통연구원이 사전타당성 조사를 진행 중이며, 국토교통부에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신규사업 건의서’를 제출한 상태다. 또 앞서 지난해 11월 경기도, 충청북도, 안성시, 진천군, 청주시, 화성시의 6개 지자체는 ‘수도권내륙선 실현을 위한 MOU’도 체결한 바 있다.
 
특히 안성시, 진천군 등 4개의 시·군은 수도권내륙선 유치를 위한 서명운동도 진행하고 있다. 안성시는 현재까지 총 3만 1천여 명이, 진천군은 3만 명이 서명운동에 동참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성시 유치위는 시민들의 더 많은 참여를 끌어내기 위해 온라인-오프라인 서명운동을 병행하여 진행 중이다. 

안성시 유치위 관계자는 “온라인 서명은 ‘10만 안성시민 서명운동 사이트’ 를 통해, 오프라인 서명은 서인사거리, 이마트, 롯데마트, 하나로마트 등 시내 다중 이용시설에서 참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다만 코로나19 대응이 2.5단계로 상향될 경우에는 오프라인 거리서명은 잠정 중단하고 온라인 서명만 진행한다. 안성 유치위는 이밖에도 유튜브 방송도 진행하여 시민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안성 유치위 이규민 상임대표와 민주당 안성지역위원회는 “수도권내륙선은 국토균형발전이라는 대의에 부합할 뿐만 아니라, 그린뉴딜이라는 문재인정부의 정책 기조에도 가장 적절한 국책사업이 될 것”이라면서, “지역민들과 기관사회단체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
  • 이규민 의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
  • [영상] 유튜버 슈퍼맨 민수! 푸시업 챌린지로 SNS에서 ‘영상화제’
  • 안성시가 행사를 할 때 보면 너무나 민간단체에 끌려 다닌다.
  • 안성시는 시장 포함해서 예산 정책위 담당관, 주무부서 다 머리 숙여 시민 여러분들에게 공개 사과해야 한다.
  • 이규민 의원, 3년간 온라인 짝퉁 판매 21만8천건 적발돼…가방이 32% 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