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3 16:46 (수)
안성시, '9월 재산세 납부의 달' 고지
상태바
안성시, '9월 재산세 납부의 달' 고지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0.09.11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성시 제공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는 2020년도 정기분 재산세(토지분, 주택2기분) 88,026건, 452억2천9백만 원을 부과고지 했다.

재산세는 과세기준일인 6월 1일 현재 토지․주택 소유자에게 부과되며 7월은 주택(1/2)과 건축물, 9월은 주택(1/2)과 토지에 대해 부과된다.

주택분은 재산세 본 세액이 20만원 이하인 경우 7월에 연세액으로 한꺼번에 부과하고, 20만원을 초과하는 경우 7월과 9월에 각각 1/2씩 부과되는데 이는 납세자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제도로 이중부과 되는 것은 아니다. 
 
재산세 납부방법은 전국 모든 은행의 현금자동지급기(CD/ATM)에서 통장·현금카드·신용카드로 납부할 수 있고, 전화(ARS 1577-5744) 또는 시청 세무과·읍면사무소에서 신용카드로 납부가 가능하다.

또한, 고지서에 안내된 가상계좌로 이체하여 납부할 수 있고, 특히 지방세 포털사이트인 위택스(www.wetax.go.kr)에 회원가입하면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편리하게 조회·납부가 가능하고 지방세에 대한 다양한 서비스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공천득 세무과장은 “재산세 납부마감일인 10월 5일은 금융기관 창구가 혼잡하며 인터넷납부 등은 접속이 안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미리 납부하길 바라며, 납부기한을 넘겨 3%의 가산금과 매달 0.75%의 중가산금(재산세액이 30만원 이상인 경우)을 추가 부담하지 않도록 납기 내 납부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안성시 세무과에서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납세자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납세자에 대하여 지방세 기한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연기, 지방세 감면 등을 지원해 주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에게 임대료를 인하해준 착한 임대인에게 재산세를 감면해 주고 있으며, 집중호우로 인해 수해피해를 본 납세자에게 재산세를 감면해 줄 예정이다.

이밖에 재산세 관련 사항은 안성시청 세무과(☎031-678-2331~5)로 문의하면 상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스타필드 안성, 10월 7일 그랜드 오픈
  • 안성시청 2020. 09. 01 인사발령
  • 안성문화원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고발장 접수
  • 안성시 죽산면 제외한 모든 지역 ‘2020년 기존주택 매입’ 대상 지역 포함
  • 안성문화원장과 사무국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진정서 접수
  • 안성시, 의료계 2차 집단휴진 정상진료 의료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