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3 16:46 (수)
안성시, 2020년산 ‘신화배’ 미국 첫 수출 선적식 가져
상태바
안성시, 2020년산 ‘신화배’ 미국 첫 수출 선적식 가져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0.09.08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배 미국 첫 수출 기념 테잎 커팅식을 하고 있다.
신화배 미국 첫 수출 기념 테잎 커팅식을 하고 있다.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8일 안성마춤 농산물 산지유통센터에서 김보라 안성시장과 홍상의 안성원예농협 조합장, 김재기 NH농협무역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산 안성 ‘신화배’ 미국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이날 미국에 수출한 물량은 13.6톤으로,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우리배 품종인 ‘신화배’의 첫 수출시장 개척이다. 

시는 9월 초에 수확이 가능해 추석 배 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신화배’  묘목을 지난 2015년부터 2016년까지 시범사업으로 보급했으며, 올해 첫 해외 수출에 성공해 ‘신화배’의 시장을 국내는 물론 해외로 넓혔다. 

신화배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는 참석자들
신화배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는 참석자들

특히, ‘신화배’는 당도가 13°Brix로 높고 저장력과 식감이 뛰어나 국내 소비자들은 물론 전 세계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되며, 이번 ‘신화배’의 첫 해외시장 개척인 미국 수출을 시작으로 앞으로 더 많은 국가로 수출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신화배’는 다른 배 품종보다 보름정도 빠른 수확이 가능해 추석용 조생종 일본배 품종을 대체할 수 있어 국내에서도 무한한 시장성을 가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김보라 시장
김보라 시장

김보라 안성시장은 “코로나19와 수해로 인해 국내 소비가 위축되는 상황에서 이번 ‘신화배’ 수출은 배 하나를 수출한 것이 아니라 안성농업에 희망의 불씨를 다시 피워준 것 같다”며 “안성배 해외수출 판로에 노력해 주신 관계자 분들께 감사 드리고, 우리나라 신품종인 ‘신화배’가 국내 시장은 물론 세계 시장에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안성시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홍상의 조합장
홍상의 조합장

안성원예농협 홍상의 조합장은 "오늘 신화배 미국 첫 수출 선적식을 갖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협 사업에 적극적으로 협조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안성배를 수출하는 업체는 안성배와 포도를 비롯해 우리나라 과수 등을 수출하는 전문업체인 NH농협무역으로 연간 600여톤의 안성배를 수출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스타필드 안성, 10월 7일 그랜드 오픈
  • 안성시청 2020. 09. 01 인사발령
  • 안성문화원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고발장 접수
  • 안성시 죽산면 제외한 모든 지역 ‘2020년 기존주택 매입’ 대상 지역 포함
  • 안성문화원장과 사무국장, 업무상횡령 혐의로 검찰에 진정서 접수
  • 안성시, 의료계 2차 집단휴진 정상진료 의료기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