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5:36 (금)
윤종군 당선인,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임명
상태바
윤종군 당선인,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변인 임명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4.05.07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군 당선인
윤종군 당선인

더불어민주당 윤종군 당선인은 지난 3일 선출된 박찬대(인천 연구수갑) 신임 원내대표의 지명으로 원내대변인으로 임명되었다고 밝혔다.

윤종군 당선인은 “민생경제가 파탄 나고 정치가 실종된 가운데 22대 국회 첫 원내 지도부에서 맡은 임무가 막중하다”라고 말하며 “국민의 입장을 대변하는 대변인이 되어 실천하는 개혁 국회를 만들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원내 대변인은 원내대표를 보좌하며 민주당 최고위원회 회의와, 화요일 목요일 진행되는 원내대책회의에 참여하는 당내 요직이고, 각종 당 입장, 국회 현안과 관련한 언론 브리핑 등 언론 노출 빈도가 높아 초선 당선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당직으로 알려져 있다.

윤종군 당선인은 지난해 11월 1일, ‘광역급행전철 GTX-A 안성 유치’ 등 ‘안성 교통 혁신’을 내걸고 출마했고, 11월 1일은 안성역이 개통된 날이다. ‘안성 교통 혁신’ 공약은 GTX-A 유치 이외에도 ▲평택부발철도 공도역·동안성역 신설 ▲교통비 반값·광역버스 노선 10개 운영 ▲안성~서울 심야버스 운행 ▲ 안성~공도~평택 남부고속화도로 신설 ▲38국도 확장 공사 조기 완공 ▲버스정류장 체계 개편·광역버스 정류장 확대이다. ‘평일 버스전용차로 안성 연장’ 공약은 지난 3월 확정된 바 있다.

윤종군 당선인은 “안성시민 여러분께 중앙 정치 무대에서 존재감 있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며, “등원과 동시에 원내 지도부에 들어가서 활동하는 것이 그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중앙 정치에서 영향력을 발휘하여 안성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GTX-A 유치와 교통 혁신을 비롯한 안성의 각종 현안을 속도감 있게 처리하겠다”고 소감과 포부를 밝혔다.

한편, 안성 정치 역사상 야당 소속으로 국회의원에 당선된 것은 윤종군 당선인이 처음으로 그동안 민주당 계열 정당에서 심규섭, 김선미, 이규민 의원이 당선되었지만 모두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정부로 민주당 계열이 집권여당이던 때에 당선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성맛집] 밥맛나는 코다리 조림 전문 '안성코방'
  • 2024년 안성시 어린이날 행사 성료
  • 안성시다함께돌봄센터 1호점, 2024 다돌 어린이날 행사 성황리에 마쳐
  • 김보라 안성시장, 공직선거법 위반 대법원 판결 '무죄' 확정
  • 안성시, 5월 1일부터 시내버스 공공관리제 시행
  • 안성시티투어 개시, “일상 속 즐거운 여행, 안성으로 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