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3 19:22 (목)
안성시, 소각용 쓰레기 수거 시작‥시민 불편 해소 총력
상태바
안성시, 소각용 쓰레기 수거 시작‥시민 불편 해소 총력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3.03.0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소각용 쓰레기 수거 시작‥시민 불편 해소 총력.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 소각용 쓰레기 수거 시작‥시민 불편 해소 총력. /사진=안성시 제공

안성시는 6일부터 자원회수시설(소각장) 반입정지와 맞물린 쓰레기 적치 상황을 해결하고자 수도권매립지 등을 통한 쓰레기 특별처리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약 2주 동안 쌓여온 소각용 쓰레기로 인해 수거되지 못한 양이 900여 톤으로 추산되며 일일 평균 발생량은 약 73톤 정도로 추산된다.

이에 시는 도시미관 저해 및 시민 불편을 하루빨리 해소하고자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고 관내를 돌며 소각용 쓰레기를 수거해 수도권매립지와 평택에코센터(평택-안성 광역처리시설), 기타 외부처리시설 등으로 분산처리할 계획이다.

올해 안성시의 수도권매립지 반입 총량에 따른 쓰레기 처리가능량은 2,279톤이며 평택에코센터와 맺은 반입협약량은 일일 20톤이다.

이와 함께 시는 각종 사회단체와 읍면동별 마을방송, 전단지 배부 등을 기반으로 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올바른 방법을 집중적으로 홍보하는 한편, 시민들과 함께 쓰레기 성상을 직접 확인하는 등 지속적인 현장 행정을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쓰레기 처리시설 확보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외부처리시설에만 의존하게 되면 예측할 수 없는 변동성과 한계에 부딪히게 될 것”이라며 “소각장 재가동과 자체처리를 위해 주민지원협의체와의 협의와 신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쓰레기 배출부터 수거 및 처리 과정을 세밀히 점검하고 지속적인 홍보와 교육을 실시하는 것은 물론, 주민지원협의체와 지속적인 논의를 이어가는 등 현 상황이 조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도-미양간 도로확포장공사 준공행사 개최
  • 한경국립대 공공의대 신설 범도민 유치위원회 본격적인 '범도민' 운동 전개
  • 박근배 의원, 선관위 의석승계 결정통보 받고 안성시의회 의정활동 시작!
  • 경기도민 여러분! 한경국립대 공공의대 유치추진 범 도민 전자서명에 적극 동참해주세요!
  • 홍승걸 대표, 안성경찰서 감사장 받아
  • 리맥스 골든제이파트너스 안성지사 윤성환 대표, 부동산 경영 교육 수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