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4 17:08 (화)
경기도, 연말까지 ‘농지이용실태조사’…불법임대 등 농지법 위반행위 집중조사
상태바
경기도, 연말까지 ‘농지이용실태조사’…불법임대 등 농지법 위반행위 집중조사
  • 홍승걸 기자
  • 승인 2022.09.19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연말까지 ‘농지이용실태조사’…불법임대 등 농지법 위반행위 집중조사. /사진=경기도청 제공
경기도, 연말까지 ‘농지이용실태조사’…불법임대 등 농지법 위반행위 집중조사. /사진=경기도청 제공

경기도가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오는 12월 31일까지 ‘2022년 농지이용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농지이용실태조사는 농지 소유·거래·이용·전용 등에 관한 사실을 확인하는 조사로, 올해부터 매년 실시하도록 의무화됐다.

올해 농지이용실태조사는 특히 농업법인·외국인 및 외국 국적 동포 소유농지, 토지거래허가구역 내 농지와 최근 5년(’17~’21년) 이내에 농지취득자격증명 발급 후 취득한 농지, 관외 거주자 취득농지, 2명 이상 공유지분으로 취득한 농지를 집중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농지소유자의 농업경영과 불법전용 여부를 조사해 무단 휴경, 불법 임대차 등을 적발함과 동시에 농업회사법인의 경우 농지 소유요건 준수(업무집행권자의 3분의 1 이상이 농업인)도 점검한다.

농지이용실태조사 결과 농지 불법 소유·임대차, 무단휴경 등 농지법 위반행위가 드러나면 청문 절차 등을 거쳐 농지 처분의무 부과 등 행정조치와 함께 고발조치도 병행할 예정이다.

황인순 도 농업정책과장은 “이번 농지이용실태조사를 통해 농지가 투기 대상이 되는 것을 막고 헌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경자유전(耕者有田. 농사를 짓는 사람만이 농지를 소유할 수 있음)의 원칙을 실현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성시의회 행감장, 저질스런 발언들 이대로 괜찮은가?
  • 최승혁 시의원, 공도 '쌍용플래티넘' 아파트 건설관련 집중 '지적'
  • 정토근 시의원, 시민안전과, 세정과, 회계과, 토지민원과 '송곳' 질의 이어져
  • 안성시 인사발령문(9월 26일자)
  • 안성투데이 운영위원회, 3분기 정기총회 개최
  • '2022 기전음악제' 오는 17일 공도 퇴미공원서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