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2 08:43 (일)
공도중, ‘사회성 회복 프로그램’ 독도체험 실시
상태바
공도중, ‘사회성 회복 프로그램’ 독도체험 실시
  • 엄순옥 기자
  • 승인 2022.09.16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도중, ‘사회성 회복 프로그램’ 독도체험 실시. /사진=안성교육지원청 제공
공도중, ‘사회성 회복 프로그램’ 독도체험 실시. /사진=안성교육지원청 제공

공도중학교(교장 한지숙)는 경기도교육청 지원사업인 ‘사회성 회복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15일부터 19일까지 울릉도, 독도 체험을 실시한다.

공도중은 작년 독도지킴이학교로 선정되어 여러 활동을 하였다. 학생들이 직접 독도홍보볼펜을 제작하여 공도 지역민들에게 대한민국 땅 독도를 홍보하며 나누어 주었고, 교내에서는 독도모형을 만들면서 독도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울릉도, 독도체험에 참가하는 학생들은 500개 가량의 직접 제작한 독도홍보볼펜을 체험 기간에 독도 관광객들에게 나누어 주는 뜻깊은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그리고 독도체험을 다녀온 후 독도홍보 팜플렛을 제작하여 전교생에게 나누어주어 독도홍보를 할 예정이다.

공도중에는 독도경비대 출신 교사가 있다. 독도경비대 군복무 시절 경험과 제대 후 여러 활동을 통해 준비한 자료를 이용하여 학생들에게 독도에 대한 모든 것을 설명해주고 교육하고 있다. 독도 교육을 정부차원에서 구체적이고 체계적으로 실시하는 일본에 반해, 독도에 대한 인식이 별로 없고 형식적으로만 교육을 받는 우리 학생들이 독도 역사에 대한 인식이 바로 설 수 있고 독도가 우리 고유의 영토인 것을 알 수 있게 앞장서고 있다.

이번 독도체험에 참가하는 학생들은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 명백히 우리나라 영토인 독도를 왜 일본이 자기네 땅이라고 억지를 부리는지 모르겠다. 이번 독도에 가서 독도가 우리나라 땅이라는 것을 똑똑히 보여주고 오고 싶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성시의회 행감장, 저질스런 발언들 이대로 괜찮은가?
  • 최승혁 시의원, 공도 '쌍용플래티넘' 아파트 건설관련 집중 '지적'
  • 정토근 시의원, 시민안전과, 세정과, 회계과, 토지민원과 '송곳' 질의 이어져
  • 안성시 인사발령문(9월 26일자)
  • 안성투데이 운영위원회, 3분기 정기총회 개최
  • '2022 기전음악제' 오는 17일 공도 퇴미공원서 개최